'2021.01  
Home > 알림마당 > 국내소식  



 
 
등록일 : 2020/11/25  
작성자
관리자
제   목
인천시립요양원 내년 8월 착공…2022년 6월 완공
첨부파일1
내   용

지상 3층, 연면적 2714㎡, 115명 수용
군·구 공립 노인요양시설 확충 사업 적극 지원

인천시는 노인성 질환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좋은 환경과 장기요양서비스 제공하기 위해 인천시립요양원을 건립한다.

인천시는 인천시립요양원 건립 설계업체를 선정해 실시설계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인천시립요양원은 총사업비 102억7900만원을 투입해 남동구 도림동 386의 8(4284㎡)에 건립된다. 지상 3층, 연면적 2714㎡의 규모로 115명을 수용할 수 있다. 내년 8월 착공해 2022년 6월 완공 목표다.

시는 그 동안 2018년 5월부터 기본계획 수립과 공유재산심의, 투자심사, 국토부 사전심사,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완료하고, 건축서비스산업진흥법 개정(2019년 12월 시행)에 따라 공공건축 사업계획 사전검토, 공공건축 심의 등 추가 이행 절차까지 완료했다.

시는 다음달 2일 인천시, 종합건설본부, 설계업체가 한자리에 모여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사업 추진 일정 논의 등 전반적인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연내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관련 분야 전문가 자문을 받아 입소자와 종사자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이 밖에 시는 군·구립 노인요양시설 확충 사업도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옹진군에서 추진하는 종합요양시설은 북도면, 연평면, 자월면에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소규모 형태로 건립을 추진 중이며, 설계업체 선정을 완료하고, 이달 내 착수 예정이다.

옹진군 대청면, 덕적면 또한 2021년도 신규 사업으로 신청해 현재 보건복지부에서 사업을 검토 중이며, 최종 확정 시 도서지역 내 공립 장기요양서비스를 구축해나갈 수 있을 전망이다.

유용수 시 노인정책과장은 “인천시립요양원 건립이 선도적 모델이 되어 각 군·구에서도 공립 노인요양시설 확충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뉴스(인천) 한갑수 기자 kapsoo@fnnews.com

인천 신항, 1-2단계 부두 내년 6월 착공…개장 6년 만에 확장
영등포1-4구역에 주민센터, 공영주차장 건립